황칠나무 키우기(물주기 꽃말 효능 목대수형 등) 한방정리

황칠나무 사진입니다.

황칠나무는 곡선의 목대가 고급스러움을 자아내는 매력있는 식물입니다. 잎이 위에만 있다보니 곡선의 목대가 더욱 세련되 보이다 보니 인테리어 식물로도 사랑받고 있습니다.

우리나라가 자생지인 황칠나무 키우기(물주기, 꽃말, 효능, 목대수형 등)에 모든 것을 한방정리 해보겠습니다.

황칠나무 키우기

황칠나무 물주기

황칠나무는 과습을 주의해야 하는 식물로써 건조하게 키우셔야 합니다. 너무 물을 자주 주시면 과습으로 뿌리가 썩을 수 있습니다. 물주기는 계절마다 조금씩 달리하는데 정확히는 흙 상태를 보고 물을 주시면 됩니다.

봄, 여름, 가을 : 겉흙이 말랐을 때 물을 주시면 됩니다. 겉흙을 확인하는 방법은 손가락을 한두마디 정도 흙에 넣어보았을 때 흙이 말라있다면 물을 주시면 됩니다.

장마철 여름, 겨울 : 속흙이 말랐을 때 물을 주시면 됩니다. 속흙을 확인하는 방법은 나무젓가락을 10cm정도 넣고 5분 후에 확인했을 때 흙이 말라있다면 물을 주시면 됩니다.

황칠나무는 과습이 왔을 때 잎을 축늘어뜨리니 잎 상태를 보시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기본적으로 꼭 기억해주셔야 하는 것은 건조하게 키우셔야 건강하게 자란다 입니다.

🔗식물 과습 물을 많이 줘서? 땡! 원인부터 파악하자

🔗과습 식물 살리기 (한방에 살리는 비법 이렇게 간단하다고?)

물주기 머리아플 때 ‘꿀템’

물주기 알림계

물을 주는 주기는 따로 없습니다. 저도 각종 식물 키우기에 대해서 글을 쓰고 있지만 일주일에 한번, 한달에 한번 물주기는 사실 의미가 없습니다. 왜냐하면 키우는 환경이 다르고 흙이 다르고 화분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도저히 어렵다 모르겠다 하시는 분들은 물주기 알림계를 추천드립니다. 사용방법은 쉽습니다.

  1. 뿌리 부근까지 찌릅니다.
  2. 물을 주면 푸른색으로 변합니다.
  3. 토양이 건조해져서 흰색으로 변하면 물을줍니다.

물주기 알림계를 사용하여 물을 줬는데도 과습증상이 나타난다면 물주기 문제보다는 흙이나 화분 문제일 가능성이 큽니다.

💧물주기 알림계 확인

 

황칠나무 햇빛&온도

황칠나무는 반양지에서 키워주셔야 합니다. 황칠나무가 충분히 광합성을 하지 못하면 잎이 웃자라거나 떨어질 수 있습니다. 그러니 반양지에서 키워주시되 다만 여름철 직사광선은 잎이 탈 수도 있으니 피해주시는 게 좋습니다.

추천드리는 장소는 빛이 잘드는 배란다나 거실쪽을 추천드립니다.

황칠나무 적정 생육온도는 15~21도 사이입니다. 황칠나무는 제주도와 남해해안가에서 자생하는 식물로 경상도 지역이나 제주도에서는 겨울철 노지월동이 가능하지만 다른 지역은 배란다월동정도 가능합니다. 그래도 겨울에는 왠만하면 실내에서 키워주시는 게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황칠나무는 통풍이 정말 중요한 식물입니다. 겨울철 한파나 여름 장마기간을 제외하고는 배란다 창을 열어 자주 환기시켜주시면 건강하게 키울 수 있습니다.

✅식물 햇빛 대체 반양지, 반음지는 어디일까? (feat 당신은 잘못알고 있다.)

황칠나무 목대수형

황칠나무를 볼 때 꼬불꼬불한 곡선 형태의 목대를 보신적이 있을겁니다. 잘잡힌 곡선형태의 목대를 보면 세련되고 모던한 느낌을 받습니다. 곡선의 목대를 만드는 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1. 분재철사를 목대 제일 밑에 부분부터 감아줍니다.
  2. 사선으로 감아주되 목대가 부러질 수 있으니 조심스럽게 잎 밑부분까지 감아줍니다.
  3. 다감았으면 가위로 분재철사를 잘라줍니다.
  4. 그리고 원하는 수형 모양으로 만들어주되 너무 꺽인 모양은 목대가 부러질 수 있으니 조심합니다.
  5. 분재철사는 1년 정도 후에 제거 해주시면 세련된 곡선모양의 목대가 완성됩니다.

황칠나무는 성장이 빠른편이 아니기 때문에 만약 바로 곡선형태의 목대를 보고 싶다면 처음 농장에서 구매하실 때 수형이 곡선으로 잡혀있는 황칠나무 구매를 추천합니다.

황칠나무 꽃말

황칠나무 꽃말은 ‘효심’, ‘효도’ 라고 합니다. 어버이날이나 부모님께 선물로 주기에 좋은 선물이 될 것 같습니다.

황칠나무 효능

황칠나무 이름을 보면 누럴 황 칠할 칠 입니다. 누렇게 칠하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예로부터 황칠나무에 상처를 입히면 나오는 수액으로 가구, 금속, 가죽 등의 도료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또 황칠나무는 진액, 차의 형태로 만들어 건강식품으로 이용되는데 항암, 항균, 고혈압, 고지혈증, 지방분해 등 효능이 뛰어나 약재로도 쓰이기도 했습니다.

보통 7~8년이상 자랐을 때부터 식용으로 가능하다고 하는데 반려식물을 도료로 사용해 칠을하고 약재로 쓸건 아니니 이정도로만 정리해놓겠습니다.

황칠나무 분갈이

황칠나무는 성장이 빠른편은 아니기 때문에 분갈이를 자주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분갈이 시기는 봄과 가을을 추천드리며 뿌리가 예민한 친구라 뿌리에 흙을 조심히 털어내시고 분갈이를 하시는 게 좋습니다. 지나친 자극은 몸살을 하며 죽을 수 있기때문에 조심해주셔야 합니다. 분갈이 시기는 모든 식물들이 비슷합니다.

  • 화분에 비해 식물이 지나치게 클 때
  • 뿌리가 화분 밑으로 뚫고 나왔을 때
  • 흙 표면이 딱딱하게 굳은 평우
  • 평소보다 흙이 빨리 마르거나, 잘 마르지 않을 때

분갈이 화분은 1.3~1.5배를 추천드립니다. 너무 큰 화분은 과습이 올 수 있습니다. 황칠나무는 항상 과습조심하셔야 합니다.

황칠나무 가격

황칠나무 가격은 크기에 따라 인터넷가 기준으로 5천원~4만 5천원 사이로 형성되어 있습니다.

🪴황칠나무 최저가 확인

 

황칠나무 키우실 때 주의점

  • 과습 주의 – 과습에 취약하기 때문에 꼭 흙상태 확인 후 물을 주셔야 합니다.
  • 통풍 – 황칠나무는 바람이 많이 부는 제주도와 남해안바닷가가 고향이기 때문에 통풍이 중요합니다. 자주 환기시켜주세요.

마무리

황칠나무는 곡선의 목대가 매력적인 식물로 카페나 플랜테리어 식물로 놔두면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습니다. 집 분위기를 고급스럽게 연출하고 싶다면 한번 입양해보는건 어떨까요?

쿠팡대가성문구

Leave a Comment